“미사일 종류 정밀 분석 중”…대응 사격_노벨상을 받지 못한 사람_krvip

“미사일 종류 정밀 분석 중”…대응 사격_최고의 온라인 베팅 사이트입니다_krvip

<앵커 멘트>

국방부와 합동참모본부는 북한이 발사한 미사일 종류에 대한 정밀 분석을 시작했습니다.

합참은 북한의 탄도미사일 발사 후 현무2 미사일을 동해상으로 발사했습니다.

황진우 기자! 현재 국방부 상황 전해주시죠.

<리포트>

네, 군 당국은 북한의 미사일 도발을 감지한 뒤에 북한이 오늘 쏜 미사일의 종류에 대한 정밀 분석 작업을 미군과 공동으로 하고 있습니다.

오늘 발사된 탄도미사일의 최대 고도는 770여 킬로미터, 비행거리는 3700 킬로미터로 판단되는데, 지난달 29일 북한이 평양 순안공항에서 발사한 화성 12형과 비슷하게 날라갔습니다.

이 때문에 중거리탄도미사일인 화성 12형을 정상각도로 발사했을 가능성이 높지만, 대륙간 탄도미사일인 화성 14형의 시험 발사를 위해 14형의 사거리를 줄여서 발사했을 가능성도 있어 보입니다.

군 당국은 특히 대기권 재진입에 확실히 성공했는지 등을 집중적으로 분석하고 있습니다.

북한의 탄도미사일 발사는 올들어 14번째인데, 문재인 정부 출범 후에 도발 주기가 짧아져 문 정부 출범후에만 10번의 미사일을 발사했고 한 차례의 핵실험을 했습니다.

합참은 북한의 미사일 발사와 동시에 대퉁령 승인을 받아 현무 투를 동해상으로 발사했습니다.

250 킬로미터를 타격점으로 하고 현무 투를 발사했는데, 오늘 북한의 도발 원점인 순안비행장을 고려한 것입니다.

지금까지 KBS 뉴스 황진우입니다.